나무야


 
작성일 : 12-05-06 09:30
[AFTER 2010] 怡顔齋 현판
 글쓴이 : 나무야
조회 : 1,314  
 
 
이안재 현판 
 
 
 
친구에게 선물한다며 의뢰한 현판입니다.
서예가 여민 손용현 선생님의 글씨입니다
 
 
 
 
 
이안재(怡顔齋), 느티나무, 양각, 110 x 35cm, 2011년 우보 박민철 作
 
 
 
 

 

서각에서 얼마만큼의 내공이 들어갔냐를 알아 볼때는 낙관을 유심히 살펴보면 됩니다.
낙관에는 단순히 '파낸다, 새긴다'의 의미 그 이상이 포함되게 됩니다.
한치 예술의 느낌을 나무에 새겨넣는 것에서도 신중을 기해야하지요.
 
칼맛이 느껴지시지요?
 
 
 
 
이안재(怡顔齋)
이안재를 방문하는 이들의 얼굴에 항상 기쁨이 가득하고, 이안재에 거주하는 분의 건강과 행복을 빕니다.
 
2011년 우보 박민철 새깁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회사명 나무가 담아내는 이야기 사업자등록번호 613-13-83544 대표 박민철 이메일 ilovenamuya@gmail.com 핸드폰 010-9889-0072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호-경남진주-0062호 대표전화 070-8988-9670 공방 경남 진주시 집현면 지내길 101번길 45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
에스크로이체로 결제하기